상단 이미지
전기계 동향
총 : 541건
산업부, 중·고등생 국제통상교육 시작
등록 : 2019-03-2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구글플러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가 중고등생을 대상으로 국제통상교육을 실시한다.

산업부는 19일 3월 개학에 맞춰 중·고교 대상 ‘찾아가는 국제통상교육 강의’를 본격 시작한다고 밝혔다.

2017년 도입 이후 올해로 3년 차를 맞는 통상교육 강의는 글로벌 보호무역주의 기조가 심화되는 가운데 통상 분야에 대한 학생들의 높은 관심과 맞물려 전국적으로 강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특히 국제고, 외고뿐만 아니라 도서ㆍ벽지, 소규모 학교 등까지 직접 찾아가는 전국적인 ’통상 알리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중·고교 대상 국제통상교육 강의는 2017년도 70개교 74회, 2018년도 190개교 218회를 실시한 데 이어, 올해는 300회로 대폭 늘려 추진할 예정이다.

올해는 각급 학교 방학기간에도 신청을 받아 지난 1월 인천문일여자고등학교에서 첫 강의를 시작했으며 현재까지 서울 명덕외국어고등학교, 부산국제고등학교, 경기 솔뫼중학교 등 136개 학교에서 강의 신청이 이뤄졌다. 이에 따라 1만여명의 학생들이 통상교육을 받을 예정이다.

지난 2월까지 파악한 교육 수요를 세부적으로 집계한 결과 경기 31개교, 서울 18개교, 인천 17개교, 대구ㆍ경북 23개교, 충청 12개교, 기타 지역 2~5개교 등이 강의를 신청해 전국적으로 통상교육에 대한 관심이 점점 더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정부는 수요자 중심으로 언제 어디서든 연중무휴로 강의를 접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특히 통상에 대해 이해도 및 본격 직업탐색이 가능한 고등학교에 최대 3회 6시간을 지원한다. 상대적으로 교양 교육 비중이 높은 중학생에게는 1회 2시간 교육을 지원한다.

또 일방적인 주입식 강의가 되지 않도록 토론식 수업을 진행하고, 돌발 통상 퀴즈 등을 신설해 기념품을 지급하는 등 학생들의 흥미를 유발할 수 있는 쌍방향 교육을 강화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지난해 발간한 통상교육 표준교재를 중·고교에 무료 배포해 1회성 교육에 그치지 않고, 꾸준히 통상 분야 지식을 습득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강사진도 대폭 강화한다. 이미 대학 강단에서 활동하고 있는 젊고 우수한 무역통상분야 박사 인력들을 대거 강사로 초빙해 중·고교생들과 꿈과 고민을 함께 공유할 수 있도록 했다.

한편 1차 수요 신청에 따라 1월에는 3개교에 강의를 지원했으며, 3월에는 세종국제고등학교 등 16개교에서 22회를 진행한다. 또한 1차 수요 신청을 하지 못한 학교 등을 위해 오는 7월 전국 중·고교를 대상으로 추가 교육 신청을 받기로 했다.

작성 : 2019년 03월 19일(화) 09:25
게시 : 2019년 03월 19일(화) 11:02


김예지 기자 kimyj@electimes.com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메일 주소를 입력해 주십시오.

(or press ESC or click the overlay)

주소 : 우)08805 서울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2040(남현동 1056-17), 대표전화 : 1899-3838
Copyright 2016 Korea Electric Engineers Association all right reserved,사업자번호:120-82-02744